본문 바로가기

인터넷내꺼/해외_자동차_리뷰

[인터넷내꺼 car review] Porsche Panamera

2010년 포르쉐 파나메라에 대한 첫인상

Imagine a 911 with rear doors and a back seat. That's the Panamera, Porsche's first sedan. It should be as special as any Porsche, so it won't be cheap or plentiful.

포르쉐 911이 뒤문이 있고 2열시트가 있다고 상상해보라. 그것이 바로 포르쉐의 최초세단인 파나메라이다. 그러니 가격이 싸거나 흔하지 않을 것이다.

porsche panamera



2010년형 포르쉐 파나메라에 대해 우리가 알고 있는것들

Porsche is readying its first four-door sedan to challenge the swoopy Mercedes-Benz CLS and an expected new flagship BMW based on that company's recent CS concept. Called Panamera, Porsche's fourth model line is slated to bow at the early-2009 Geneva Auto Salon in Switzerland. U.S. sales begin several months later for the 2010 model year.

포르쉐는 맹수같은 메르세데스 벤츠의 CLS와 BMW의 최근 CS 컨셉트의 대항마로서 첫번째 4도어 세단을 출시할 준비를 하고 있다. 파나메라라고 불리는 포르쉐의 네번째 차종은 2009년초 제네바 모터쇼에서 첫 데뷔할 예정이며 북미시장에서는 200년 중반경 2010년형 모델로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The 2010 Porsche Panamera borrows some components from Porsche's Cayenne SUV, and has a similar mission in life. Porsche conceived the Cayenne to bolster its bottom line and supplement its traditional sports-car business, where sales swings tend to be more severe than in the SUV segment. Though Porsche purists greeted it as heresy, the Cayenne has done just what Porsche intended. As a result, this small, independent company is now the most profitable automaker in Europe.

2010년형 포르쉐 파나메라는 포르쉐 카이엔으로과 일부 부품을 공유하며 유사한 일상생활에서의 용도를 가지고 있다.  포르쉐는 회사수익성 향상과 SUV세그멘트보다 경쟁이 더욱 치열해지는 전통적인 스포츠카 시장을 보완하기 위하여 카이엔을 기획/출시한 바 있다. 포르쉐 열성팬들은 카이엔을 포르쉐라인에서 이단아로 간주하지만 카이엔을 포르쉐의 기대에 완전히 부응했다. 그래서 이 자동차 회사는 유럽에서 가장 수익성이 높은 회사로 우뚝 섰다.

porsche panamera



One of the most influential too, as it's also the largest shareholder in Europe's largest automaker, Volkswagen AG. Porsche relies on VW for Cayenne components and production, and wanted to protect those assets by insuring that VW could never be a takeover target, however remote the prospect. Now that's done, and Porsche can diversify its lineup even further, starting with the Panamera.

포르쉐는 유럽 최대 자동차회사인 폭스바겐의 최대주주로서 폭스바겐으로부터 카이엔의 부품을 생산조달하며 이러한 자산을 보호하기 위해 폭스바겐이 타사로 인수합병 되지 않도록 부단히 노력했다.  이러한 우려는 없어졌으며, 포르쉐는 현재 차종 라인업을 더욱 다양화하려고 하며, 파나메라가 그 출발점이다.

Spy photos of late prototypes show the Panamera to be a low-slung "four-door coupe" like the Mercedes CLS, but looking like a stretched version of Porsche's flagship 911 sports car. The engine is up front, where it should be in a high-dollar sports sedan, and the sloped tail incorporates a liftgate, a novelty in this class. The Panamera should be a bit smaller and lighter than the CLS, and in line with promises of Porsche-level performance and handling.

최신 스파이샷에 따르면 파나메라는 메르세데스 벤츠 CLS와 유사하게 차대가 낮은 4도어 쿠페형태와 유사하지만 911의 차체를 길게 펼친 듯한 형체가 될것으로 예상된다. 엔진은 고가의 스포츠세단들 처럼 프런트에 위치하고, 기울어진 리어부분은 lifegate(세단이 아닌 해치백이나 쿠페차량 후면도어)로 마무리되는데 이것은 해당 세그멘트에서는 새로운 추세로 통한다. 파나메라는 포르쉐 수준의 성능과 핸들링을 위해서는 CLS보다 차체가 작고 더 가벼워야할 것이다.

porsche panamera 4s



Performance should be plentiful, thanks to a pair of Cayenne V-8s. The mainstay 2010 Porsche Panamera S gets a 4.8-liter unit expected to deliver 400 horsepower, 0-60 mph in about 4.5 seconds, and 180 mph all out. An uplevel Panamera Turbo version is tipped to pack some 520 horsepower, enough grunt to challenge the BMW M5 and Mercedes CLS AMG 63 for the title as world's fastest sedan. Both models will offer a six-speed manual transmission and a seven-speed sequential manual. The latter is a new Porsche-designed twin-clutch unit with automatic shift mode, similar to VW's DSG transmission. Those choices should also apply to an expected base Panamera using a VW-sourced 3.6-liter V-6, tuned for around 300 horsepower.

카에인 8기통엔진 덕분에 성능은 충분할 것이다. 2010년형 파나메라의 중심형 모델인 파나메라 S는 4,800cc 엔진에서 400마력, 제로백 4.5초, 최고시속 290km의 성능이 예상된다. 상위모델인 파나메라 터보는 세계최고속 세단의 자리를 위해 BMW M5와 메레세데스 벤츠의 CLS 63 AMG에 대항하가 위해 520마력이상의 성능을 낼것으로 보인다. 파나메라 S와 터보 모델은 6단 수동변속과 7단 시퀀셜 수동변속 옵션이 제공될 것이다. 7단 시퀀셜 수동변속은 자동변속 트윈클러치 형식의 포르쉐의 새로운 변속시스템으로써, 폭스바겐의 DSG와 유사하다. 파나메라 기본형은 폭스바겐의 3,600cc 6기통, 300마력 엔진이 탑재될 것이다.
 



The 2010 Porsche Panamera will launch with rear-wheel drive, but there's talk of an all-wheel-drive option, again based on Cayenne components, arriving in the second or third year. There will also be a gas-electric hybrid model, but details are sketchy when it will be available. Porsche says it will be a full parallel hybrid--meaning it can run on electric only, gas only, or a combination of the two.

2010년형 포르쉐 파나메라는 후륜구동을 기본으로 하며, 카이엔 부품을 기반으로 출시후 2, 3년차에 상시4륜 차량이 출시될것으로 예상된다. 가솔린-전기 하이브리드 모델도 개발계획이 있으나 출시시기는 미정이다. 포르쉐는 전기모터로만 운행되거나, 가솔린만으로만 운행되거나, 양 동력원을 조합하여 운행되는 Full Parallel 하이브리드형태가 될것이라고 한다.

porsche panamera



Other details are hazier, but it's probably safe to assume the 2010 Porsche Panamera will also draw on Cayenne for suspension components, brakes, and steering. Another safe bet is Porsche's alphabet soup of stability- and ride-enhancing electronics, including an air suspension. Ceramic brakes, borrowed from high-end 911s, may be optional for the Turbo, and all models should include a 911-type rear spoiler that powers up and down according to road speed. Equally predictable, the Panamera will offer all the goodies expected in high-end cars, plus Porsche's usual bewildering array of custom trim options.

다른 사항들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나 2010년형 포르쉐 파나메라는 카이엔의 서스펜션, 브레이크, 스티어링을 공유하게 될 가능성이 크다. 또한 포르쉐의 단골메뉴인 에어서스펜션을 포함한 안정성 및 주행성 전자시스템도 장착될 것이다. 911의 PCCB 세라믹 브레이크 시스템은 파나메라 터보에 옵션으로 적용될 듯하며 모든 파나메라 모델은 911처럼 속도 감응식 스포일러가 적용될 것이다. 마찬가지로, 파나메라에는 고급차량에서 기대할 수 있는 고급옵션들과 함께 포르쉐의 놀라울 정도로 다양한 주문자방식 옵션들이 제공될 것이다.

porsche panamera



2010년형 파나메라의 특징


The Panamera
may be Porsche's first production sedan, but it's not the first four-door Porsche. Back in 1988, Porsche studied the feasibility of a larger 911 with project 989, basically the normal two-door coupe sports car with an extended wheelbase making room for a pair of rear doors and a proper back seat. A single prototype was built but never publicly shown, let alone acknowledged. The 989 remained only a rumor until some years later, when researchers uncovered photographs. The project didn't get far anyway, due to Porsche's deteriorating financial situation at the time, but it appears the 989, had it been produced, would have retained the 911's signature rear-engine configuration.

파나메라는 포르쉐의 첫번째 양산형 세단이 될것이지만 첫번째 4도어 포르쉐는 아니다. 1988년에 포르쉐는 911의 확대형태로 989 프로젝트의 타당성을 검토한 바 있다. 이는 기본적으로 휠베이스를 확장하여 2도어를 추가할 공간을 마련하고 적절한 2열 시트공간 확보하는 시도였다. 단일 프로토타입이 개발되었으나 외부에 알려지지도 공개되지도 않았다.  989는 추후 몇년간 루머로만 떠돌다가 사진들이 발견되면서 알려졌다. 989 프로젝트는 당시 어려웠던 포르쉐 재정상황으로 인해 중단되어야 했었으나, 만일 양산되었더라면 989는 911처럼 리어엔진 세단이 되었을것으로 보인다.
 

porsche panamera



2010년형 파나메라 구입에 대한 팁

Aside from hefty cash, you'll need to be on good terms with a dealer to buy a 2010 Porsche Panamera. Porsche plans to build only 20,000 per year for worldwide sale, with perhaps 9000 or so earmarked for the U.S. That may not be enough to satisfy initial demand, so an early order with a hefty deposit might be well advised.

가득한 현금 돈다발 외에도 당신이 파나메라 구입을 원한다면, 딜러와 좋은 관계를 유지해야할 것이다. 포르쉐는 매년 전세계에 2만대만 생산할 것이며 북미시장에는 9,000대 정도만 출시할 계획이다. 이는 예상 초기수요에 크게 못미치며, 계약금을 많이 걸어놓아야 할것이다.

porsche panamera



2010년형 포르쉐 파나메라의 예상가격: One British source reports the base 2010 Porsche Panamera will start around $108,000-in today's dollars, mind--and the line--topping Turbo at $168,000. Similar money buys Mercedes's new CLS AMG 63, a Bentley Continental Flying Spur, or Maserati Quattroporte.

영국쪽 정보에 따르면 2010년형 파나메라 기본형은 현재 미회기준으로 10만8천달러로부터 시작하여 최상위 모델인 파나메라 터보는 16만8천달러가 예상된다. 이가격대는 메르세데스 벤츠 CLS 63 AMG, 벤틀리 컨티넨탈 플라잉 스퍼, 마세라티 콰트로포르테와 비슷하다.

세계최초 Porsche Panamera 시승기 클릭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