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료영작

[인터넷내꺼 review] LG-GD900 GD900 features a vibrational haptic feedback and the transparent keypad seems to double as a touch-sensitive mouse pad. GD900, which LG was at the World Congress, GSMA, was a discovery in the field of portable equipment. This is the world's first mobile phone with a transparent shell. GD900 features a vibrational haptic feedback and the transparent keypad seems to double as a touch-sensitive mou.. 더보기
[인터넷내꺼 review] Hyundai Veloster Concept The Veloster concept car, a 2+2 coupe introduced at this year's Seoul auto show, is one of several vehicles Hyundai is contemplating for future production. Many insiders assert that producing cars like the Veloster (as in velocity plus roadster), a two-door coupe, seems like an effort to snag some market share from Gen Y champion Scion. The Veloster concept was a clue to the styling direction, b.. 더보기
[인터넷내꺼 article] Genesis Prada Hyundai and Prada have an agreement of cooperation for the realization of a limited set of the new sedan Genesis. The sales manager James Choi was pleased to have attracted in its nets Prada explaining “that the group was now associated with an image of high quality.” The two companies join forces to achieve three particular examples of the new flagship of Korea to be exhibited at the next exhib.. 더보기
[인터넷내꺼 car review] Porsche Panamera 시승기 봄. 거친 들판에 파릇해지기는 독일이나 한국이나 마찬가지다. 남도의 들녘처럼 슈투트가르트의 들에도 봄이 오고 있었다. 바다를 건너 독일을 찾은 이유는 파나메라를 만나기 위해서다. 오는 4월 중국에서 열리는 상하이모터쇼에서 공식 발표할 차를 한 달 앞서 미리 만나는 것. 그냥 만나는 게 아니라 직접 시승할 기회까지 얻었다. 포르쉐의 인터내셔널 기자 초청 행사 첫날에 파나메라를 만났으니 세계 첫 시승인 셈이다. 독일 현지 시간 18일, 포르쉐의 본거지 슈투트가르트 시내를 벗어나 약 30분 남짓 달려 바이삭에 도착했다. 바로 포르쉐의 R&D 센터가 있는 곳이다. 포르쉐 모터스포츠의 아지트이자 바로 파나메라가 개발된 곳이기도 하다. 3대의 파나메라가 전 세계에서 찾아온 기자들을 기다리고 있었다. 파나메라가 눈 .. 더보기
[인터넷내꺼 Cool UCC] Parov Stelar @ W Seoul 화이트데이 이벤트를 고민하다가 집사람이 졸라서 W호텔 Woo Bar에서 열린 파티에 가봤습니다. 세계적인 DJ/리믹서/프로듀서인 Parov Stelar가 역시 유명한 색소포니스트 Marcus Ecklmayr와 함께 내한하여 W호텔에서 재즈 파티를 열었습니다. 주말인데다가 화이트데이라서 그런지 사람들이 아주 많이 와서 아주 진짜 클럽파티 같았습니다. 저희는 가까이서 볼려고 DJ박스앞에 일찌감치 자리를 잡고 10시부터 기다렸는데 11시반경 드디어 Parov와 Marcus가 등장했습니다. 저는 처음엔 그냥 일렉트로 하우스 뮤직 정도일줄 알고 그냥 보기만 했으나 정말 Performance가 장난이 아니더군요. 그래서 디카를 안가져온걸 후회하면서 Viewty폰을 꺼내들어 열씸히 찍기 시작햇습니다. 이 친구들의 공.. 더보기